부산여행) 남포동 냉채족발 - 태종대 - 자갈마당 조개구이

 

 

부산여행 내내 니콘 P330으로만 사진 찍었다!

블로그에 올릴 사진들이 모두 그냥 디카 원본이다..

후보정이 뭔가요? 여튼 그건 너무 귀찮다 ㄱ-

 

 

 

부산여행의 가장 큰 목적!

부산역에 내려서 토요코인에 짐 맡기자마자 일단 부산족발로 향했다 ㅋㅋ

부산족발의 냉채족발은 진짜 너~무 맛있다

대낮부터 소주마시기 싫다는 동생 덕분에 사이다에 먹긴 했지만..

소주가 절로 생각나는 맛-_-b

 

 

냉채족발로 배를 채우고

남포동에서 8번 버스를 타고 바로 태종대로 향했다

버스타고 종점까지 40~50분 가면 된다

 

 

태종대 입구에서

유람선 타라는 아저씨들을 열심히 지나쳐서

5분정도 위로 쭉 올라가면 다누비 매표소가 나온다

1회 왕복가능한 티켓이 성인 1500원이다

다누비는.. 언제나 긴 줄이 문제다 ^^;

그래도 다행히 일부러 평일 일찍 찾아간 보람이 있었다!

한.. 30분 기다렸나보다 ㅋㅋ

 

 

다누비 코스 :

광장 → 태원자갈마당 → 구명사 → 전망대 → 영도등대 → 태종사 → 광장

 

 

태종대를 이번까지 포함해서 딱 두번 가봤는데

내가 추천하는 코스는 이렇다

 

다누비 탑승 -> 전망대 정류장 하차해서 구경 ->

2분정도 걸어가면 나오는 영도등대와 여러가지 구경 -> 유람선 타고 자갈마당에 도착

 

물론 유람선 1만원이 추가로 들지만

다시 다누비를 타고 내려오는 것 보다 훨씬 좋다!

바다도 제대로 느끼고~ㅋㅋ

 

 

여튼 그래서 귀여운 다누비 열차를 타고

전망대 정류장에서 하차를 했다

 

 

 

 

전망대 밑을 구경하고

전망대로 올라갔는데.. 응?? 최지우 사진전??

 

 

 

 

 

이쁘다..

그렇게 최지우 감상을 하고(?) 영도등대로 올라갔다!

정말 걸어서 2분 맞는 것 같다 ㅋㅋ

 

 

그리고 쭉쭉~ 태종대 구경!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요기 저 천막쪽에서 해삼이나 멍게같은거 팔고

그 옆이 유람선 타는 곳이다!

1만원!

 

 

 

 

 

 

요렇게 설명도 조금 (사실 잘 안들린다..) 들으며

유람선을 내리면 바로 앞에!! 자갈마당이 있다!!

 

 

근처에 가면 진짜 수~많은

조개구이집에서 엄청나게 잡는다..

그중에서.. 그냥.. 얼떨결에.. 아무데나 들어간다

어짜피 다 거기서 거기려니..

 

참고로 태종대 자갈마당은

모~든 집이 현금만 받는다.. ㅋㅋ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나름 주인 아줌마의 특제 소스라고!

하지만 매운거 못먹는 난 그냥 그랬고.. 동생은 맛있다고 했다!

 

 

배부르게 다 먹고, 다시 버스타는 곳 까지 가야하는데..

유람선 타고 왔으니까 우리도 유람선 탄 사람들

 버스정류장까지 태워주는 봉고차 탈 수 있는지 알고 갔떠니

태종대에서 타고 온 사람은 안태워준덴다 ㅡㅡ..

이해가 안가고 짱나지만.. 그냥 알겠다 그러고 배불러죽겠는데!!

좀 걸어서 다시 버스 정류장으로..ㄱㄱ